청주시, 평생학습 박람회 ‘최우수상’ 수상
상태바
청주시, 평생학습 박람회 ‘최우수상’ 수상
  • 강선목 기자
  • 승인 2012.11.27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꿈나래 평생학습공부방운영’ 사례, 교과부장관상 수상
청주시가 지난 25일 대전컨벤션센터 컨퍼런스홀에서 개최한 ‘제1회 대한민국 평생학습 박람회’ 학습동아리 우수사례 부문에서 ‘최우수상’(전국 1위)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27일 시에 따르면 교육과학기술부 주최로 대전 컨벤션센터 및 무역전시관 일원에서 열린 ‘제1회 대한민국 평생학습 박람회’는 전국 90개 평생학습도시, 16개 광역시·도청 및 교육청 등에서 우수한 평생학습을 전시, 체험, 발표하는 전 국민의 평생학습 축제로 인생 100세 시대에 학습과 일을 병행하는 평생학습 방향을 제시하는 장이기도 했다.

특히 전국에서 가장 우수한 사례를 심사하는 ‘학습동아리 우수사례 부문’은 1차 심사에 통과된 전국 24개 동아리가 박람회장에서 열띤 사례발표 경연대회를 통해 충북 청주시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시가 최우수상을 수상한 꿈나래 평생학습 공부방 지킴이 학습동아리(대표 김선례)는 비어있는 산남치안센터를 활용해 수곡동 지역 결손가정 아동과 글을 모르는 독거노인들을 위해 평생학습 무료 공부방을 4년째 자원봉사로 열어주어 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찾아주고 있는 내용이다.

꿈나래 평생학습 공부방 운영사례는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지역의 문제를 학습으로 해결해가는 주민 자치력과 평생학습관의 프로그램 및 재능기부 강사 지원 등 평생학습관의 협력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는 점이 심사에 크게 반영됐다.
 
또 이날 전국의 우수사례 벤치마킹 및 우리시 응원단으로 꿈나래 평생학습 공부방 학습자인 결손가정아동과 할머니, 재능기부 학습동아리 대표 80여명이 사례발표회장에 함께 참여해 심사위원들의 눈길을 끌었다.

청주시 평생교육원 정증구 원장은 “앞으로 학습동아리들의 조직을 확대하고 역량을 강화하여 소외된 지역에 배움을 나누는 문화를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