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동대문구, 주요공원 새단장
상태바
서울 동대문구, 주요공원 새단장
  • 김재영
  • 승인 2015.08.05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동양뉴스통신] 김재영 기자 = 서울 동대문구가 구민들이 도심 속 흙길을 걸으며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역 내 주요공원 3곳을 새롭게 단장한다.

동대문구는 배봉산ㆍ답십리공원 및 홍릉공원의 조경을 새롭게 정비하고 주요 편의시설을 확대하는 공원 정비사업을 오는 9월말까지 진행한다. 구는 이 사업을 시 예산을 지원받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우선 배봉산공원은 무장애 자락길 주변에 장애인화장실 2개소(남ㆍ녀 각1개소)를 설치해 노약자나 장애인 등 이용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로 했다.

또 배봉산 1광장에 생태연못을 조성하고 산책로 주변에 진달래ㆍ산철쭉 등 2400그루의 나무를 심는 조경 공사를 시행한다.

이어 답십리공원에는 산책로 입구의 노후된 콘크리트를 친환경황토로 새로 포장해 산책객들이 자연과 더욱 가까워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공원 습지에는 650여 본의 수생식물을 심어 숲과 수생식물이 어우러진 자연친화적인 공원으로 조성하기로 했다.

홍릉근린공원의 경우 배수로를 정비하고 상습 토사유실지역에 흙막이를 설치하는 등 주민안전과 직결되는 시설을 중점 정비하기로 했다.

 

또 생활체육시설을 늘리기 위해 배드민턴장은 기존 2면을 3면으로 확장하고 방음벽(50m)도 설치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동대문구는 올해 300여명의 공원지킴이들이 활동하며 공원 관리의 새로운 변화를 이끌고 있다”며 “최근 자연요소를 복지개념으로 이해하는 녹색복지가 강조되는 만큼 매년 공원 정비사업을 펼쳐 동대문구를 건강한 녹색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