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빠르고 정확한 동양뉴스통신
  • UPDATED 2017.12.16 토 17:48

동양뉴스통신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문화·레저 부산/경남
부산박물관, 좌수영어방놀이 진행
한규림 | 작성시간 2017.04.21 07:55
(사진=부산박물관 제공)

[부산=동양뉴스통신] 한규림 기자 =부산박물관(관장 이원복)은 오는 26일 오후 4시 30분부터 박물관 야외마당에서 이달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수영고적민속예술보존협회의 협조로 부산의 대표적인 민속공연 문화행사 중 하나인 ‘좌수영어방놀이’를 진행한다.

21일 박물관에 따르면, 역사와 함께하는 민속공연인 ‘좌수영어방놀이’는 본래 경상좌도수군절도사영(慶尙左道水軍節度使營)이 있던 시 수영구 수영동에서 전승되 온 어업노동요인 멸치잡이 후리질소리와 어업의 작업과정을 놀이화한 것으로, 현재 국가무형문화재 제62호로 지정돼 전승 문화로서의 가치를 매우 높이 평가받고 있다.

좌수영어방놀이는 바닷가에서 어부들이 후릿그물로 고기를 잡으며 여러 가지 노래를 부르는 내용이 중요부분을 이룬다.

내왕소리, 사리소리, 칭칭소리의 세 마당으로 구성돼 있는데, 특히 셋째마당의 칭칭소리는 단순한 노래가 아니라 춤을 곁들인 풍어놀이라고 할 수 있으며, 금년의 풍어에 감사하고 이듬해의 풍어를 기원하는 뜻이 담겨 있다.

노랫가락은 영남지방에서 흔히 불리는 ‘쾌지나 칭칭나네’인데, ‘칭칭소리’라는 셋째마당의 이름은 이 노랫가락에서 온 것이다.

부산박물관의 문화가 있는 날 행사는 사전접수 없이 참여 가능하며, 당일 오후 4시 30부터 약 40분간 진행된다.

좌수영어방놀이 공연 관람 후 오후 6시부터는 ‘청동기시대 낙동강 하류 사람들의 무덤이야기’라는 주제로 부산박물관 문화재조사팀 김유정 학예연구사가 진행하는 큐레이터와의 역사나들이에 참가하면 된다.

부산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좌수영어방놀이’ 공연이 박물관과 역사를 어렵게 느꼈던 시민들에게 민속공연과 전통역사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면서, 관심 있는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규림  dynewsk1@naver.com

<저작권자 © 동양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규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스토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17번길 95(만년동 리더스타운 C동 403호)  |  대표전화 : 042)482-5599  |  팩스 : 042)483-9797  |  이메일 : dynewsk@naver.com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6 (등록 및 발행일 : 2011년 5월19일)  |  대표이사 : 정병천  |  편집인 : 정효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천 | Copyright © 2011 - 2017 동양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