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빠르고 정확한 동양뉴스통신
  • UPDATED 2017.11.19 일 18:22

동양뉴스통신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충북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80%이상 추진
이종호 | 작성시간 2017.05.19 10:31
(사진=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제공)

[동양뉴스통신] 이종호 기자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김종연)는 최근 기간제 근로자 정원을 무기계약직으로 전환해 비정규직의 고용불안 문제도 개선하고 숙련된 인력 확보로 신품종 심사 등 고난도 조사·시험사업의 어려움을 해소하는 등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19일 센터에 따르면, 지금까지 부족한 인원을 기간제 근로자로 충원해 어렵게 업무를 수행해오면서, 신품종 심사·종자검사·양묘 등 전문적이고 숙련된 인력이 필요한 업무 특성에 맞게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근무환경을 만들어야한다는 의견이 제기돼 왔다.

최근 기간제 근로자의 무기계약직 전환을 적극 추진해 공개채용 방식으로 2015년 12명 채용했고, 올해 22명을 추가로 채용하면서 최근 5년간 40명의 무기계약직이 증원돼 정규직을 80%까지 끌어올렸으며 앞으로 계속 확대할 계획이다. 

김종연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비정규직도 한 가정의 가장으로 생계를 이어가야하는데 매년 연말이면 재계약 실패나 해고의 두려움에 추운 겨울을 보내는 모습을 보며 가슴 아팠다.”라며 “생각의 전환이 모두를 행복하게 한다는 신념으로 ‘새로운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제로화’에도 기여하고 숙련된 기술과 경험으로 오히려 예산낭비를 줄이면서 더욱더 안정적이고 효율적으로 일하는 직장이 되도록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이종호  dynewsk@naver.com

<저작권자 © 동양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스토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17번길 95(만년동 리더스타운 C동 403호)  |  대표전화 : 042)482-5599  |  팩스 : 042)483-9797  |  이메일 : dynewsk@naver.com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6 (등록 및 발행일 : 2011년 5월19일)  |  대표이사 : 정병천  |  편집인 : 정효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천 | Copyright © 2011 - 2017 동양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