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빠르고 정확한 동양뉴스통신
  • UPDATED 2018.8.15 수 18:29

동양뉴스통신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부산/경남
경남도, 재난배상책임보험 가입 막바지 홍보2만원대 보험료로 보상금은 대인 1억 5000만원, 대물 10억원까지
이정태 | 작성시간 2018.05.18 18:01
(경남도청 제공)

[경남=동양뉴스통신] 이정태 기자 =경남도는 18일 ‘재난취약시설 의무보험(이하 재난배상책임보험)’가입 기간이 오는 8월에 종료됨에 따라 막바지 홍보에 나섰다.

도에 따르면, 재난배상책임보험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으로 가입이 규정된 의무보험으로 지난해 1월부터 시행한 가입 계도기간이 끝나면 미가입 시설에 대해서는 오는 9월부터 30만 원이상 최고 300만 원까지 과태료가 부과된다.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재난취약시설은 모두 19종으로 숙박시설과 1층 음식점,주유소, 15층 이하 아파트 등이며, 도내 1만6000여개소가 해당된다.

재난배상책임보험료는 가입시설, 보험회사별로 차이가 있으나 대체로 100㎡기준 2만 원 수준이고, 보상한도는 신체피해 1인당 1억 5000만 원, 재산피해 10억 원까지 보장된다.

이달 현재, 남해군, 산청군, 합천군은 100% 가입했고, 최저인 의령군의 가입률은 84.2%이다.

가입을 원하면 시․군 재난배상책임보험 담당부서나 손해보험협회 상담전용 콜센터(02-3702-8500)를 통해 상담을 받을 수 있고, 13개 보험사를 통해서도 가입할 수 있다.

김양두 도 재난대응과장은 “재난배상책임보험은 사고시 피해를 보상할 수 있는 최고의 장치이다”며, “저렴한 보험료로 수억원 대의 피해보상을 받을 수 있고, 고액의 과태료 부담도 피할 수 있다”고 가입을 당부했다.

이정태  dynewsk1@naver.com

<저작권자 © 동양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스토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17번길 95(만년동 리더스타운 C동 403호)  |  대표전화 : 042)482-5599  |  팩스 : 042)483-9797  |  이메일 : dynewsk@naver.com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6 (등록 및 발행일 : 2011년 5월19일)  |  대표이사 : 정병천  |  편집인 : 정효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천 | Copyright © 2011 - 2018 동양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