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보건소, 생명나눔 사랑의 헌혈운동 전개
상태바
전주보건소, 생명나눔 사랑의 헌혈운동 전개
  • 강채은
  • 승인 2019.01.11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철 수혈용 혈액 확보 '총력'
(사진=전주보건소 제공)

[전북=동양뉴스통신] 강채은 기자=전북 전주시보건소(소장 송준상)는 오는 18, 24일 시청 공무원과 시민들을 대상으로 ‘생명나눔, 사랑의 헌혈운동’을 전개한다.

11일 보건소에 따르면, 이번 사랑의 헌혈운동은 전체 헌혈자 중 75% 이상을 차지하는 학생들이 방학을 맞이하는 겨울철에는 수혈용 혈액 확보에 많은 어려움이 있어 이를 극복하기 위해 추진한다.

사랑의 헌혈운동에 참여할 의사가 있는 시민들도 신분증을 지참한 후 전날 금주 또는 과로를 피하고, 4시간 이상 숙면과 당일 아침 식사 후 헌혈에 참여할 수 있다.

단, 최근 해외여행을 다녀왔거나 1개월 이내에 위·대장 내시경 등을 실시한 경우에는 헌혈에 참여할 수 없다.

헌혈에 참여한 시민들에게는 4시간의 자원봉사 시간이 인정되고, B·C형 간염바이러스 검사 등 7종 이상의 혈액검사를 받을 수 있으며 헌혈증 발급과 함께 혈액원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 등이 제공된다.

송준상 시보건소장은 “혈액은 인공적으로 만들 수 있거나 대체할 물건이 존재하지 않기 때문에 시민과 공무원들이 헌혈의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도록 ‘따뜻한 생명나눔, 사랑의 헌혈운동’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