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동절기 농촌관광시설 특별안전점검 실시
상태바
아산시, 동절기 농촌관광시설 특별안전점검 실시
  • 최남일
  • 승인 2019.01.14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둔포면 소재 농촌체험 휴양마을에 일산화탄소감지기를 설치하는 모습. 충남 아산시 제공.

[아산=동양뉴스통신] 최남일 기자 = 충남 아산시가 오는 31일까지 동절기 화재와 안전사고를 대비해 농촌관광시설 특별안전점검에 나선다.

시는 전기안전공사, 소방서 등과 민간기관 합동점검단을 구성해 관내 농촌체험휴양마을 10개소, 관광농원 6개소, 농어촌민박 50개소 등에 특별안전점검과 함께 일산화탄소감지기를 설치한다.

합동점검단은 ▲화재예방을 위한 가연성자제 등 위험물 저장 관리 실태 ▲ 소방 안전 관련 소방시설과 방화시설 관리 상태 ▲동절기 대비 폭설·한파에 대비한 안전관리 실태, 전기 안전 관련 자재·장비 관리 상태 등을 꼼꼼히 점검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최근 농촌관광시설에서 안전조치 소홀로 인한 사고가 발생하고 있어 예방적 차원의 사전 점검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지역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보다 안전하게 즐기는 농촌관광이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