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설 대비 부정축산물 유통 특별단속 실시
상태바
제주도, 설 대비 부정축산물 유통 특별단속 실시
  • 최도순
  • 승인 2019.01.14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물이력제 이행상황 등 중점 점검

[제주=동양뉴스통신] 최도순 기자 =제주도는 다음 달 1일까지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앞두고 ‘부정축산물 유통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14일 도에 따르면, 특별단속은 식약처·농림축산검역본부·동물위생시험소·행정시·명예축산물 위생감시원 등 유관기관 합동으로 실시된다.

특별단속 대상은 성수식품 제조업소, 식육포장 처리업소, 식육판매업소, 수입축산물 취급업소 등이며, 특히 대형마트와 농·축협 마트도 특별단속 대상에 포함됐다.

특별단속에서는 수입산(육지산 포함) 돼지고기의 제주산 둔갑 판매행위와 원산지 표시 위반, 냉동 식육을 냉장 포장육 제품으로 생산·판매 여부, 선물세트 상품 표시기준 준수 여부, 포장육 제품 표시사항 미표시, 유통단계 축산물 이력제 이행 여부 등을 집중 단속한다.

아울러, 영업소별 시설관리준수 여부, 유통기간 경과 물품 판매(표시위반) 행위, 자체 위생관리기준 운용 여부 등에 대해서도 단속이 이루어진다.

지난 해 적발 위반업소(7개소)에 대한 사후점검과 축산물 위생·안전성 확보를 위한 수거검사도 병행추진 된다.

도 이우철 농축산식품국장은“특별단속을 통해 안전한 축산물을 공급하고, 고의적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한 행정처분을 진행할 계획”이라며“또한, 축산물 가격안정과 수급조절을 위해 대형마트, 생산자 단체가 운영하는 직매장 등에 할인판매 행사를 유도해 물가안정과 소비촉진을 도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