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5·18 논란, 당에 부담 주는 행위 하지말라"
상태바
김병준 "5·18 논란, 당에 부담 주는 행위 하지말라"
  • 최석구
  • 승인 2019.02.11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사진=자유한국당 제공)

[동양뉴스통신] 최석구 기자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1일 당내 일부 의원들의 5·18 폄훼 논란 관련해 "어려운 시점에 당에 부담을 주는 행위 하지말라"고 밝혔다.

김병준 위원장은 이날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정부·여당이 잘못하는 상태에서 국민은 제1야당이 대안 정당으로서 모습을 얼마나 갖출 것이냐 큰 걱정을 갖고 지켜보고 있다"고 말했다.

김병준 위원장은"우리 당의 시계를 7∼8개월 전으로 돌려보면 대선에 이어 지방선거까지 참패하고 당이 해체 위기에 내몰렸었다"면서 "이제 중환자실의 환자가 산소호흡기를 떼고 일반 병실로 옮기는 정도인데 우리 스스로 경계심이 약화되고 국민 정서에 반하는 의견이 고개를 들기 시작했다"고 강조했다.

이어"지지도가 조금 올라갔다고 해서 자만하고 나름 긴장을 풀 게 아니라, 그분들이 존중하는 가치에 대해 깊이 생각하고 반응하고 행동하는 자세를 가졌으면 좋겠다"며 "자신의 이익보다 당을 생각하고, 당보다 나라와 국민을 생각하는 자세를 보여야 할 때"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