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우이3교 성능개선 공사 착공
상태바
서울시, 우이3교 성능개선 공사 착공
  • 김혁원
  • 승인 2019.02.12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동서울탁주 앞 버스정류소 전방 50m 이전
(사진=서울시청 제공)

[서울=동양뉴스통신] 김혁원 기자=서울시는 오는 16일 오전 9시 강북구 번동~도봉구 창동 사이 우이천에 있는 우이3교 성능개선 공사를 착공한다.

12일 시에 따르면, 이번 공사는 우이3교는 현재 통과하중이 32톤까지 가능하지만 중차량들이 자주 초안교로 운행되고 있어 초안교 주변 신화초등학교 학생들의 안전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추진된다.

현재 5차로의 우이3교는 강북~도봉(3차로)부터 통제돼 오는 7월까지 1단계 공사를 진행하며, 이후 도봉~강북(2차로) 2단계 공사를 12월까지 공사를 완료한다.

또한, 우이3교 사거리를 통과하는 차량들의 정체가 예상됨에 따라 ‘창동서울탁주 앞’ 버스정류소(신창시장 방향)는 전방 50m로 이전해 오는 7월까지 임시정류장으로 운영한다.

김학진 시 안전총괄실장은 “우이3교 성능개선공사는 주변 초등학교 아이들의 안전문제 등으로 꼭 필요한 사업이라면서, 공사로 인한 교통 불편이 다소 있더라도 이해를 부탁드리며, 안전운행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