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정권 위기 탈출용 소재로 활용하는 건 그만둬야"
상태바
김병준 "정권 위기 탈출용 소재로 활용하는 건 그만둬야"
  • 안상태
  • 승인 2019.02.14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사진=자유한국당 제공)

[동양뉴스통신] 안상태 기자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4일 '5·18 망언' 3인방에 대한 더불어민주당의 제명 압박에 대해 "여권의 정당한 비판을 회피할 생각은 없지만 이 문제를 정권 위기 탈출용, 정치공세 소재로 활용하는 건 그만둬야 한다"라고 밝혔다.

김병준 위원장은 이날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5·18 정신과 아무런 상관없는 정쟁, 자신의 언행에 대해 가슴에 손을 얹고 생각하라"고 강조했다.

김병준 위원장은 "청와대의 기강문란, 참사 수준의 인사 실책이 거듭될 때, 손혜원·서영교 의원의 법치훼손이 있을 때 국민에게 사과한 적이 있느냐"며 "이런 식으로 정치하는 게 아니다. 과도한 정치공세는 중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일각에서 왜 빨리 결론을 안 내고 갈팡질팡하느냐고 비판하는데 우리 당은 이 문제를 정도로 풀고 있는 것"이라면서 "대학에서도 학생 잘잘못을 가리는데 일주일, 또는 한 달이 걸릴 수 있는데 국회의원에 대한 판단을 내리는데 하루 이틀 만에 되겠느냐"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