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2019 맞춤형 복지제도' 시행
상태바
경북교육청 '2019 맞춤형 복지제도' 시행
  • 윤용찬
  • 승인 2019.02.14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율항목비, 출산축하금, 특별건강검진비 등 221억원 투입

[대구·경북=동양뉴스통신]윤용찬 기자=경북교육청은 공무원 2만3000여 명에 대한 복지서비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올해 공무원 맞춤형 복지제도를 시행한다.

14일 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221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자율항목비, 출산축하금, 특별건강검진비 등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자율항목비는 개인의 선호에 따라 건강관리·자기계발·여가활동·문화생활·가족친화 등 다양한 복지항목 중에서 선택해 사용할 수 있으며, 각종 재해 및 안전사고와 질병에 대비하기 위한 보장보험 가입과 전통시장 살리기를 위한 온누리상품권을 의무구매토록 하고 있다.

또한, 신생아 출산을 장려하고 양육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둘째자녀 출산시 200만 원, 셋째 이상 자녀 출산시에는 300만 원의 출산축하금을 비롯해 만 40세 이상 공무원을 대상으로 2년마다 특별건강검진비 20만 원을 지급해 건강관리를 적극 지원한다.

임종식 교육감은 "다양한 복지제공으로 공무원의 사기진작과 근무의욕을 높여 미래교육을 이끌어나가는 따뜻한 경북교육을 만들어 나가는데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