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경력단절여성 직업훈련 45개 과정 운영
상태바
전북도, 경력단절여성 직업훈련 45개 과정 운영
  • 강채은
  • 승인 2019.02.14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 경력단절 예방 저출산 고령화 문제 해결

[전북=동양뉴스통신] 강채은 기자=전북도는 올해 지역 사회와 산업체 요구에 적합한 여성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직업 교육훈련 45개 과정을 운영한다.

14일 도에 따르면, 올해 직업교육훈련 과정은 사무관리, 서비스, 재무·회계 등의 교육을 평균 2~3개월 동안 200시간 내외로 진행한다.

교육 수료 후에도 자격증 취득, 취업연계 등을 통한 사후관리를 실시하고, 개별 직업교육훈련 과정의 일정에 맞춰 교육생을 공개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간호조무사양성과정, 기업회계실무자양성과정, 웹콘텐츠마스터양성과정, 탄소산업분야제조인력, 뷰티네일코디네이터(결혼이주여성), 코딩·드론지도사양성과정, 성장동력산업제조인력양성과정, 생애설계전문가양성과정 등이다.

특히, 간호조무사 및 코딩·드론지도사 양성과정을 비롯해 최근 기업 수요에 맞춰 SNS 및 홈페이지 관리자를 양성하는 웹콘텐츠마스터, 기업회계실무자 양성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다양한 인재를 양성한다.

또한, 취약계층인 결혼이주여성을 위한 뷰티네일코디네이터 과정 등을 개설한다.

자세한 사항은 가까운 새로일하기센터를 방문하거나 새로일하기센터(254-3610)로 문의하면 된다.

구형보 도 복지여성보건국장은 “저출산 고령화 문제를 해결하고 지속 성장 가능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여성의 경력단절을 예방하고 사회참여를 이끌어내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도는 일·가정 균형을 지원하고 더 많은 일자리 발굴로 여성들이 새 일을 찾고 새로운 경력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