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빠르고 정확한 동양뉴스통신
  • UPDATED 2019.5.20 월 17:39

동양뉴스통신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도시재생 뉴딜사업 심사 완료일자리 창출, 지역상생, 지역명소화, 주거복지 등 4개 분야
최도순 | 작성시간 2019.03.17 09:26
대정은 도시재생 사업구상도(서귀포시 제공)

[제주=동양뉴스통신] 최도순 기자=제주 서귀포시는 지난 15일 국토부 공모 선정된 대정읍 상·하모리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제370회 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에서 활성화계획(안)에 대한 심사를 완료했다.

17일 시에 따르면, 대정읍 상·하모리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지난 해 8월 ‘캔(CAN) 팩토리와 다시 사는 모슬포’란 사업으로 국토부 일반근린형 도시재생사업에 선정돼 2022년까지 총 사업비 142억 원을 투입한다.

이날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안) 도의회에서는 도시기본계획에서 제시되고 있는 도시재생 기본방향에 부합하고, 제주 미래비전에서 제시된 도시재생 구상과도 긴밀하게 연계되도록 했다.
또한, 지속가능한 지역공동체 활성화 및 지역발전 유도에 주안점을 둘 수 있도록 제시했다.

특히, 대정읍 지역의 역사와 가치가 사업 이후에 묻어날 수 있도록 지역만의 독특한 테마를 바탕으로 한 디자인 도입, 프로그램 운영 등을 다각적으로 검토하기로 했다.

사업내용은 대정읍 상하모리 일원에 면적 약 15만㎡를 도시재생사업 구역으로 계획했으며 일자리 창출분야, 지역상생분야, 지역명소화 분야, 주거복지분야 총 4개 분야에 걸쳐 계획했다.

세부적으로, 일자리 창출분야는 사업비 28억 원으로. 창업지원주택사업, 역사문화 중심도로변 재생사업으로 2개 사업으로 구성된다.

또한, 지역상생분야는 46억 원으로 현장지원센터 운영, 신영물 올레센터 설치, 주민역량강화와 도유지를 활용한 공영주차장과 화장실 조성, 경관개선을 위한 지중화사업 등으로 5개 사업을 추진한다.

지역명소화 사업으로는 사업비 28억 원으로 신영물길 정비활용사업, 폐공가 정비사업, 숨비소리길 정비사업과 근대화 활성화사업으로 4개 사업, 주거복지분야로는 사업비 40억원으로 행복주택사업 및 복합문화시설, 자율주택정비사업으로 2개 사업을 구상했다.

아울러, 이번 도의회 의견을 바탕으로 활성화계획(안)을 확정해 국토부 활성화계획 승인을 상반기 내 마무리하고, 하반기에는 본격적으로 사업을 전개한다.

최도순  dynewsk@naver.com

<저작권자 © 동양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도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스토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17번길 95(만년동 리더스타운 C동 403호)  |  대표전화 : 042)482-5599  |  팩스 : 042)483-9797  |  이메일 : dynewsk@naver.com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6 (등록 및 발행일 : 2011년 5월19일)  |  대표이사 : 정병천  |  편집인 : 정효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천 | Copyright © 2011 - 2019 동양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