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여야, 의원정수 확대 방안 함께 논의해야"
상태바
손학규 "여야, 의원정수 확대 방안 함께 논의해야"
  • 안상태
  • 승인 2019.05.15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사진=바른미래당 제공)

[동양뉴스통신] 안상태 기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15일 패스트트랙 법안인 선거법과 관련해 "의원정수 확대 방안을 여야가 함께 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손 대표는 이날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지역구를 줄이는 것은 비례성과 대표성을 훼손하고, 국회의 통과도 어렵다"며 "온전한 연동형 비례대표제만이 승자독식의 양당제 폐해를 불식하고 민의를 반영하는 의회 민주주의를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권력구조를 바꿀 개헌 논의도 시작해야 한다"며 "제왕적 대통령제가 불러오는 비극의 악순환을 끊기 위해 국회와 내각이 제 역할을 하는 분권형 권력구조가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필요하다면 권력구조 개편을 위한 원포인트 개헌론도 가능하다"고 제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