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北, 개성공단 기업인 방북 허용해야"
상태바
이해찬 "北, 개성공단 기업인 방북 허용해야"
  • 최석구
  • 승인 2019.05.20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

[동양뉴스통신] 최석구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0일 "정부가 개성공단 기업인 방북을 승인하고 인도적 지원을 결정한 것을 대단히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우리 기업의 현장 점검 필요성을 한미 양국이 공동으로 인정한 점이 중요하다"며 "북한도 개성공단 기업인의 방북을 허용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그는 "대북제재 틀을 지키면서 국제사회의 지지를 받을 수 있는 인도적 지원과 교류를 늘려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야4당을 향해 "여야5당 대표 회동을 전격 수용하고 식량 지원 등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 논의에 동참해달라"고 부탁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이 여야5당 대표 회동을 제안했으며, 자유한국당이 '1대 1 회담'을 주장하며 이를 거부하고 있다.

이에 그는 한국당을 향해 "장외에서 국민을 호도할 것이 아니라 추경안을 하루 빨리 국회에서 통과시키는 쪽으로 방향을 바꾸길 바란다"며 "미뤄질수록 효과가 반감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늘 오후 여야3당 원내대표 회동을 언급하며 "원내대표들은 어렵더라도 국회 정상화를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