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9월부터 자동차번호판 앞 숫자 3자리로 변경
상태바
진주시, 9월부터 자동차번호판 앞 숫자 3자리로 변경
  • 이천수
  • 승인 2019.05.21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 자동차번호판 홍보 활동 나서
(진주시청 제공)

[경남=동양뉴스통신] 이천수 기자 =경남 진주시는 오는 9월부터 자동차번호판 체계가 변경됨에 따라 시민들을 대상으로 새로운 자동차번호판 홍보 활동에 나선다.

21일 시에 따르면, 새로 도입되는 번호판은 현행 앞 숫자 2자리가 3자리로 변경되고, 페인트식 번호판과 함께 태극문양, 위변조방지 홀로그램 등 야간 시인성을 갖춘 재귀 반사식 필름번호판을 추가해 총 두 가지 방식으로 운영된다.

시는 “자동차번호판의 변경 내용을 시민에게 널리 알리고, 새로운 자동차번호판 도입으로 생길 수 있는 혼란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방범카메라, 주차단속카메라, 공공·민간주차장, 아파트출입시스템, 공공청사, 학교, 쇼핑몰, 상가 등의 ‘차량번호 인식시스템’에 대한 업데이트 및 사전테스트 등을 오는 7월까지 완료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홍보키로 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국가적으로 시행하는 이번 번호판 체계 변경에 해당 시스템 운영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