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장관, 여성기업 지원 강화 '약속'
상태바
박영선 장관, 여성기업 지원 강화 '약속'
  • 성창모
  • 승인 2019.05.24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사진=중기부 페이스북 제공)

[동양뉴스통신] 성창모 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4일 한국여성경제인협회를 찾아 여성기업인 단체장, 청년 여성창업가, 일자리창출·수출 우수 기업 등과 만나 허심탄회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중기부에 따르면, 이번 간담회는 여성기업들이 창업이나 기업경영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 사항을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함께 모색하며 이 과정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을 모아 정부정책에 반영하고자 마련된 자리이다.

박 장관은 모두 발언에서 어려운 여건 속에서 우리 경제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해 온 여성기업인들을 격려하면서 “우리 경제가 1인당 국민소득 3만 불을 넘어 선진국으로 자리 잡기 위해서는 ‘상생과 공존’을 바탕으로 중소기업 중심 경제구조로 체질을 개선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나라 전체 기업수의 39%, 일자리의 24%를 책임지고 있는 여성기업의 역할을 강조하면서, 여성창업 활성화와 여성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해 정부에서도 창업·벤처, 판로·수출, 기술혁신 등 다방면에서 지원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간담회에 참석한 여성기업인들은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과 함께 여성기업 지원을 위한 다양한 건의사항을 전달하면서, 정보나 네트워크 부족, 차별 관행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성기업들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과 함께, 정책집행 과정에서도 정부가 세심히 살피고 챙겨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박 장관은 “애로나 건의사항은 꼼꼼히 살펴 바로 개선이나 실행이 가능한 것들은 조속히 해결방안을 마련하고, 타부처 등과 협의가 필요한 사항들은 여성기업의 대변인으로서 잘 전달해 머리를 맞대고 해결방안을 찾아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