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백악관 "트럼프, 김정은과의 관계 확신한다"
상태바
美 백악관 "트럼프, 김정은과의 관계 확신한다"
  • 최석구
  • 승인 2019.05.27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라 허커비 샌더스 미국 백악관 대변인(사진=세라 허커비 샌더스 트위터 제공)

[동양뉴스통신] 최석구 기자 =세라 샌더스 미 백악관 대변인은 26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북한과의 관계에 대해 여전히 좋다고 느낀다고 밝혔다.

샌더스 대변인은 이날 미 NBC방송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여전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관계에 대해 확신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위원장이 자신과의 약속을 확고히 하고 비핵화를 향해 나아갈 것이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이 주목하는 것은 김 위원장과의 좋은 관계 지속과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라며 "우리는 궁극적인 목표, 한반도의 비핵화를 향해 계속 나아갈 것"고 전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북한이 작은 무기들을 발사해 나의 사람들 일부와 다른 사람들의 신경을 거슬리게 했지만 나는 그렇지 않다"며 "김 위원장이 나와의 약속을 지킬 것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