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애국 앞에 보수·진보 없어"
상태바
文 대통령 "애국 앞에 보수·진보 없어"
  • 최석구
  • 승인 2019.06.06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사진=청와대 제공)

[동양뉴스통신] 최석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애국 앞에 보수와 진보는 없다"며 "국가공동체의 운명을 자신의 운명으로 여기는 마음이 애국"이라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기득권에 매달린다면 보수든 진보든 진짜가 아니다"라며 "오늘의 대한민국에는 보수와 진보의 역사가 함께 어울려 있다"고 애국의 존경을 표했다.

그러면서 "스스로 극단에 치우치지 않고 상식의 선 안에서 애국을 생각한다면 우리는 통합된 사회로 발전할 수 있다"며 "그것이 이 시대의 진정한 보훈"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