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초등학생 1인 1전통공예 수업 운영
상태바
전주시, 초등학생 1인 1전통공예 수업 운영
  • 강채은
  • 승인 2019.06.13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주시청 제공)

[전북=동양뉴스통신] 강채은 기자=전북 전주시는 오는 11월까지 전주교육지원청과 사전 협의과정을 통해 선정된 전주지역 12개 초등학교 4학년 학생 1307명을 대상으로 ‘초등학생 1인 1전통공예프로그램’ 사업을 운영한다.

올해 처음 실시되는 이 사업은 전통공예 프로그램으로 전주만의 손의 가치를 느끼도록 만들고, 신체적·정서적 발달을 도와 초등학생들을 창의적 인재로 키우기 위해 마련됐다.

13일 시에 따르면, 수업은 전주를 대표하는 한지를 직접 만들어보는 줌치한지 만들기 교육과 한지 조명등 만들기 교육 등 총 2차에 걸쳐 진행된다.

참여한 초등학생들은 한국전통문화전당 DIT센터에서 다음 달까지 이루어지는 1차 줌치한지 만들기 교육을 통해 직접 한지를 제조하고, 한지와 한지를 맞붙여 주무르거나 두들겨 새로운 질감의 줌치한지를 만들어 볼 수 있다.

이후 여름방학이 끝난 오는 9월부터 프로그램 강사가 직접 12개 학교를 찾아가 2차시 한지 조명등 만들기 교육을 진행하고, 수업 후 완성 된 결과물를 활용해 작품 전시 등을 실시한다.

황권주 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진지하게 전통공예 수업에 임하는 학생들의 모습에서 전주전통공예에 대한 관심과 자부심을 느낄 수 있었다”면서 “이번 사업을 계기로 전 세대에 손의 가치가 확산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