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지역치안협의회 정기회의 개최
상태바
울산시, 지역치안협의회 정기회의 개최
  • 정봉안
  • 승인 2019.06.14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동양뉴스통신] 정봉안 기자 = 울산시와 울산경찰청은 14일 오전 10시 30분 울산경찰청 6층 대회의실에서 ‘2019년 울산시 지역치안협의회(의장 송철호 시장) 정기회의’를 개최한다.

시에 따르면, 이날 회의는 의장인 송철호 시장, 부의장인 박건찬 지방경찰청장, 황세영 시의회 의장, 노옥희 시 교육감 등 각 기관장을 비롯해 지역 학계·재계·언론·시민단체 대표 등 19명의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범죄 예방과 법질서 확립을 위한 공동 과제를 논의한다.

특히, 최근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치안협의회 참여 기관이 함께 참여 가능한 의제를 다룬다.

주요 의제는 울산경찰 20주년을 맞아 중점 추진 중인 폴리스 존 운영 활성화와 정신질환자 등 보호를 위한 유관기관 간 협업 방법을 논의한다.

또한, 최근 고령 운전자의 사고 유발 횟수가 점차 증가함에 따라, 고령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활성화를 위한 각 기관들의 지원 방안과 사람우선 교통안전정책 추진을 위한 협업 방안도 협의한다.

시 지역치안협의회는 “앞으로도 안전과 질서 확립으로 행복한 울산을 만들기 위해 치안 기반(인프라)을 지속적으로 확충하고 법질서 확립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과 시민의식 개혁 운동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를 위해 각 기관·단체별 공동 추진과제 및 자체 추진과제를 충실히 이행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