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소방, '세계 구급대원 응급처치 경연대회' 2위 기염
상태바
대전소방, '세계 구급대원 응급처치 경연대회' 2위 기염
  • 김영만
  • 승인 2019.06.14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응급의학회서 첫 개최...유성소방서 염동혁 소방장 등 5명 한국 대표 출전
대전시 소방본부 구급대원들이 13일 열린 ‘세계 구급대원 전문응급처치 대회’에서 경연을 벌이고 있다. 

[대전= 동양뉴스통신] 김영만 기자=대전시 소방본부 구급대원들이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세계 구급대원 전문응급처치 경연대회’ 전문외상처치분야에서 2위를 차지했다.

14일 대전소방본부에 따르면 우리나라를 비롯해 미국, 일본 등 6개국에서 9개 팀이 출전한 이번 대회에는 전국 대회를 거쳐 대한민국 대표로 유성소방서 소방장 염동혁, 양진철, 소방교 강민재, 윤아영이 출전했다.

이들은 다수의 외상환자가 발생하는 가상 시나리오를 가지고 각국의 구급대원들과 경쟁을 벌여 당당히 2위를 차지했다.

염동혁 소방장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더욱 신뢰받는 대전소방의 구급대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세계응급의학회(ICEM)에서 처음으로 개최했으며, 심장정지환자 및 중증외상환자에 대한 전문적 지식과 응급처치 능력을 겨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