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항구 목포여행' 3개 코스 나라장터 등록
상태바
'낭만항구 목포여행' 3개 코스 나라장터 등록
  • 김영만
  • 승인 2019.06.14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 목포시와 문화관광·지역경제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대전= 동양뉴스통신] 김영만 기자=조달청(청장 정무경)은 14일 목포시청에서 목포시와 문화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이번 협약에 따라 낭만항구 목포여행 상품개발 및 공급 지원, 신규 여행 체험서비스 상품의 확산 및 홍보협력, 이용 활성화를 위한 네트워크 구축 등에 대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

'낭만항구 목포여행'은 레트로 목포여행, 근대문화도시 목포 탐방, ‘박물관은 살아있다’ 갓바위 문화탐방 3개 코스로, 추억과 역사와 자연을 한꺼번에 체험할 수 있다.

코스마다 여행안내와 교육효과를 높이기 위해 전문문화관광해설사가 동행하고, 수요기관이 요청하면 원하는 일정으로 관광 프로그램 설계도 지원한다.

조달청은 국내여행을 활성화하고, 서비스산업 발전을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지자체 등과 지역 여행‧체험상품을 공동 개발해 공급하고 있다.

현재 5만5000여 공공기관, 40만여 조달업체가 이용하는 나라장터에 자연생태학습, 전통문화체험, 힐링치유체험, 해양레저체험 등 4개 테마, 51개의 지역 여행‧체험상품이 등록돼 큰 홍보 효과를 누리고 있다.

이에 따라 지역 여행‧체험 공급실적은 지난 2015년 800만 원에서 지난해 10억 원으로 크게 증가했고, 올해는 자유학년제 도입에 따른 체험학습 확대 등으로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첫 지역 여행‧체험상품인 ‘군산 역사문화탐방’을 운영하는 군산시 관계자에 따르면 연평균 방문객 수가 20만여 명(2014~2015년) 수준에서 90만여 명(2016년~전년)으로 4배 이상 증가함에 따라 지역 소비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는 계기가 됐다.

정무경 조달청장은 “최근 어려운 경제상황 극복을 위해서는 내수경기 진작이 필요한 데, 지역관광‧서비스산업 활성화는 이를 위한 하나의 대안이 될 수 있다”면서 “지자체와 공동으로 지역별 특색을 담은 여행상품 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면서, 이용확산을 위해 교육기관 등과  협력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