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하반기 특단의 대책 필요...설비·건설투자 부진"
상태바
홍남기 "하반기 특단의 대책 필요...설비·건설투자 부진"
  • 최석구
  • 승인 2019.06.14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사진=기획재정부 제공)

[동양뉴스통신] 최석구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4일 "민간 설비투자, 건설투자가 굉장히 부진하다"며 "하반기에 특단의 대책이 필요할 정도로 엄중히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열린 연구기관장 간담회에서 "경기 하방 리스크도 점점 커지고 있어 여러가지 대응책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많다"며 "경제 활력을 높이기 위해 정책 초점을 맞춰왔음에도 성과가 잘 나타나지 않는다"고 평가했다.

이어 "최저임금이나 탄력근로제에 대해 정책적 보완 노력을 기울였는데 입법화가 안 돼 가시화가 되지 않았다"고 안타까움을 전했다.

그는 이달 말 발표 예정인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 대해 "경제활력 제고에 가장 최고 방점을 둘 것이며, 정부와 민간이 추진하고 있는 산업혁신 노력이 가속화되도록 하겠다"며 "사회안전망과 포용성을 좀 더 강화하도록 정책을 펴나가는 것까지 이 세 가지가 중점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