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전국최초로 폐농약 안심 수거처리 사업 개시
상태바
서귀포시, 전국최초로 폐농약 안심 수거처리 사업 개시
  • 최도순
  • 승인 2019.06.16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귀포시 제공)

[제주=동양뉴스통신] 최도순 기자 = 제주 서귀포시는 오는 17일부터 읍면동에 설치된 재활용 도움센터(9개소)에서 농가 등에서 사용하고 남은 ‘폐농약(원액) 안심 수거처리 시범사업’을 전국최초로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폐농약(원액) 안심 수거처리 시범사업’이란, 농가 등에서 사용하고 남은 폐농약을 재활용 도움센터 전용용기에 수거 후 전문 운반업체를 통해 고온소각(육지부) 시설로 운반하여 안전하게 소각시켜 처리하는 사업이다.

폐농약 수거용 안심수거함은 지난 4월부터 맞춤형 제작을 시작해 이달 12일 재활용 도움센터(9개소)에 비치 완료했으며, 오는 17일은 서귀포시청에서 전 읍면동 담당자 교육도 실시해 제도 시행에 따른 시행초기 혼선 예방에도 만전을 기한다.

재활용 도움센터 9개소는 대정읍 동일1리, 남원읍 남원1리, 안덕면 화순리, 표선면 표선리, 효돈동, 동홍동, 호근동, 강정동(본동), 중문동 등이며, 농가 등에서는 농약병 개봉 후 남은 원액 및 농약봉지 개봉 후 남은 가루(분말)농약을 배출 가능한 재활용 도움센터로 가져와서 안심 수거기의 수거통(20L) 용기에 버리면 된다.

한편 개봉하지 않은 폐농약(원액)은 농약 판매처(지역 농협, 지역 새마을금고, 농약 판매점 등)에 반환하면 된다.

강명균 시 생활환경과장은 “폐농약(사용 후 남은 잔량) 상시 처리시스템 운영으로 서귀포시가 유해폐기물(폐농약) 안심 처리 선도 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며, 재활용 도움센터도 한 단계 더 진화된 모습을 갖췄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