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산사태취약지역 점검 강화
상태바
경주시, 산사태취약지역 점검 강화
  • 박춘화
  • 승인 2019.06.19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월 15일까지 집중호우·태풍 등 우기 대비 현지점검 강화
경주시는 집중호우 및 태풍 등 우기에 대비해 산사태취약지역 내 현지점검을 강화한다. [사진=경주시 제공]

[경북=동양뉴스통신]박춘화 기자=경북 경주시는 여름철 산림재해대책기간에 맞춰 오는 11월 15일까지 집중호우 및 태풍 등 우기에 대비해 산사태취약지역 내 현지점검을 강화한다고 19일 밝혔다.

최근 기후변화로 인한 국지성 집중호우 등으로 산사태 발생 가능성이 점차 증가하며, 산사태발생 규모가 시기별, 지역별로 편중되는 경향이 있어 이에 대한 대비가 여느 때보다 중요한 상황이다.

이에 시는 지정 산사태취약지역 및 올해 산사태취약지역 예정지 총 359개소에 대해 체계적이며 적극적 관리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취약지역 내 주택, 펜션, 음식점, 사찰 등 민가 연접지역은 점검활동을 강화하며 위험징후 발견 시 즉각 응급조치 및 주민대피를 시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산사태취약지역 내에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방문 계도 및 현지점검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