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LH, 양산사송 공공지원 민간임대 903가구 사업자 공모
상태바
국토부-LH, 양산사송 공공지원 민간임대 903가구 사업자 공모
  • 이승현
  • 승인 2019.06.19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사송 공모대상지(국토부 제공)

[동양뉴스통신] 이승현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변창흠)는 오는 20일 한국토지주택공사 보유 택지인 양산사송 지구에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903호를 공급할 사업자 공모를 실시한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은 소유의 부담을 줄여 거주의 가치를 높여주는 임대주택으로 품질 좋은 주택에서 8년간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일반주택의 경우 주변 시세의 95% 이하, 청년주택은 시세의 85% 이하로 임대료를 낮추고 무주택자에게 우선 공급 및 일정 비율 이상을 청년·신혼부부에게 특별공급하는 등 공공성을 확보한 임대주택이다.

이번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택지 공모 지역인 양산사송 B-8 블록은 총 4만9917㎡의 면적에 전용면적 60~85㎡로 공동주택 903호를 공급할 수 있다.

아울러 경부고속도로 노포IC, 중앙고속도로 지선 남양산IC 및 부산 지하철 1호선이 인근 3㎞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광역 교통이 우수하며, 지구 내 양산도시철도 2개 역사 신설 계획으로 부산 도심 접근이 양호해질 전망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오는 8월 29일 사업 계획서를 제출받은 후 9월 중 심사를 통해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우선협상대상자는 주택도시보증공사(HUG)와 구체적인 사업 협의 후, 주택도시기금 출자 승인, 임대리츠 영업인가, 사업 약정 체결 등 절차를 걸쳐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