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내 일 찾기 컨퍼런스'서 혁신인재 육성방안 모색
상태바
원희룡 지사 '내 일 찾기 컨퍼런스'서 혁신인재 육성방안 모색
  • 최도순
  • 승인 2019.06.27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주도 제공)

[제주=동양뉴스] 최도순 기자 =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27일 오전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벤처마루 3층)에서 개최된 ‘제주 더 큰 내일센터와 함께하는 내 일 찾기 컨퍼런스’에 참석해 국내 유명 스타트업 대표 및 도내 청년들과 혁신 인재를 육성하고, 청년들이 창업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한 방안을 모색했다.

원희룡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누군가 닦아온 길을 걷는 게 아니라, 아무도 길이라고 생각하지 않은 길을 열어나가는 작지만 강력한 거인들의 아이디어와 에너지, 영감을 제주청년들에게 전파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제주도정에서도 자원, 제도, 홍보 등을 지원하고, 생생한 의견을 청취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컨퍼런스에서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방안’이란 주제로 한 토크콘서트에 국내 유명 스타트업 임직원들과 패널로 나서, 청년 창업 및 취업 지원 계획 등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그는 “청년들은 기회와 작은 성취의 경험을 직접 겪어보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행정에서 시간과 공간을 제공해 준다면, 100% 성공하기는 어렵겠지만 나름의 성공 또는 성공의 씨앗이 나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국경과 제주라는 지역의 한계와 개개인 및 분야별 칸막이를 뛰어넘어 세계에 통할 수 있는 커뮤니티이자 게이트로 주어진 시간이나 공간속에서 일을 해야 한다”고도 했다.

도는 이날 컨퍼런스에서 ㈔코리아스타트업포럼과 ‘제주 혁신 인재 양성 및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력에 따라 양 기관은 제주 더 큰 내일센터 운영 협력을 통한 인재 양성 및 인턴십 매칭, 기관 간 협력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인재 양성 및 스타트업 교류 촉진, 도내 창업 생태계 활성화 및 스타트업 성장 지원 협력 등을 위해 앞으로 공동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제주 더 큰 내일센터에서는 내달부터 오는 8월까지 청년 미취업자 100명을 선발해 분야별 전문교육 및 직무체험 프로그램을 실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