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신환, 日 경제보복 철회요구 결의안 제안
상태바
오신환, 日 경제보복 철회요구 결의안 제안
  • 최석구
  • 승인 2019.07.08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사진=바른미래당 제공)

[동양뉴스] 최석구 기자 =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8일 "일본 경제 보복에 따른 양국 갈등이 확산될 조짐"이라며 "일본 정부의 경제 보복 철회를 요구하는 국회 차원의 결의안 채택을 여야 각 당에 제안한다"고 말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여야가 한 목소리를 내는 게 국익을 위해 바람직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회의장과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에서 대정부 질문 이후 임시국회 의사일정 협의를 진행한다. 우리 당은 추경안 처리와 경제원탁회의, 북한 목선 국정조사 일정이 포괄적으로 합의돼야 한다는 입장"이라고 주장했다.

오 원내대표는 문재인 정부를 향해 "1년에 한 번 있을까 말까 한 대형사고가 꼬리를 물고 있는데 오만과 무능으로 일관하고 있다"고 비판하기도 했다.

그는 현 경제 대책을 무대책이라고 지적하며 "추경이 만병통치약 되는 것처럼 여론 호도에만 열 올리고 있다"고 꼬집었다.

또 북한 목선 사건과 관련해서는 "재발을 막기 위해 누가, 언제, 어떻게 거짓브리핑을 지시했는지, 문 대통령이 사전에 알았는지에 대해 진실을 규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