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자유시민대학, 명예시민학위제 시민 공청회 개최
상태바
서울자유시민대학, 명예시민학위제 시민 공청회 개최
  • 김혁원
  • 승인 2019.07.09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서울자유시민대학 제공)

[서울=동양뉴스] 김혁원 기자=서울자유시민대학은 오는 11일 오후 2시 시민청 태평홀에서 명예시민학위제 ‘석사’ 과정 운영을 위한 시민 공청회를 개최한다.

서울자유시민대학은 시민들의 학습 경험을 단계별로 인정함으로써 지속적인 배움을 독려하기 위한 ‘명예시민학위제’를 도입해 올해 처음으로 명예시민학사 381명을 배출했다.

‘명예시민학위’란 서울자유시민대학의 정규강좌를 일정 시간 이수하고, 연구과제 수행, 사회참여활동 등 기준을 충족한 학습자에게 수여하는 비공인 학위로, 명예시민 학사·석사·박사로 구분된다.

명예시민학사는 시민대학 강좌 100시간 이상을 수강하면 취득할 수 있는데, 이수석사와 실천석사가 운영될 예정이며 이수석사는 강좌 200시간 이상, 실천석사는 시민연구회 및 사회참여활동 등 실천활동 40시간과 강좌 200시간을 이수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9일 시민대학에 따르면, 이번 공청회에서는 ‘명예시민학위제’(이하 시민학위제)의 교육 목표를 설명하고, 시민석사의 취득기준 기본(안)을 제시한 후, 이에 따른 시민 의견을 수렴해 시민학위제의 석사 취득 기준 등 세부 계획을 최종 수립한다.

아울러, 오는 9월 중 석사과정 참여자를 모집한다.

시민석사학위를 취득하고자 하는 시민은 시민 ‘학사’ 학위 취득 후 ‘석사’과정 신청서를 제출하면 승인 이후, 과정에 참여할 수 있으며 명예시민석사가 첫 배출된 후에는 명예시민박사 과정도 운영한다.

공청회 참여는 평생교육에 관심 있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시평생학습포털(http://sll.seoul.go.kr)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행사 당일 현장 접수를 통해서도 참여가 가능하다.

엄연숙 평생교육국장은 “명예시민학위는 시민의 배움에 따른 빛나는 결실로 체계적인 교육과정과 이수 시스템이 갖춰져야 할 것”이라며 “이를 설계하는데 있어 많은 시민이 공청회에 참석해 좋은 의견을 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시평생학습포털(http://sll.seoul.go.kr)이나 시평생교육진흥원 시민대학국(02-739-2751)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