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강화지역 아프리카돼지열병 현장 방문
상태바
인천시, 강화지역 아프리카돼지열병 현장 방문
  • 김몽식
  • 승인 2019.07.11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인천시청 제공)
(사진=인천시청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몽식 기자=인천시(시장 박남춘)는 10일 여름철 강화지역 민생현장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거점 소독시설(초지대교)과 강화수도사업소, 해병2사단을 방문했다.

11일 시에 따르면, 이날 아프리카돼지열병 거점 소독시설에서 방역추진 현황을 청취하고, 완벽한 예방활동에 총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또 강화수도사업소를 방문해 강화지역의 수돗물 안정적 보급을 위한 배수지 청소 방안과 마을상수도 및 소규모 급수시설에 대한 철저한 안전관리를 당부하고, 지난 달부터 비상근무로 지친 수도사업소 관계자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어 해병 2사단을 방문해 강화지역 안보상황을 청취하고, 강화지역 수돗물 보급에 지원된 사병들을 만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