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3차원디지털 가상도시 구축 추진
상태바
인천시, 3차원디지털 가상도시 구축 추진
  • 김몽식
  • 승인 2019.07.12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차원 디지털 가상도시 구축사업 착수보고회(사진=인천시청 제공)
3차원 디지털 가상도시 구축사업 착수보고회(사진=인천시청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몽식 기자=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지난 10일 오전 10시 30분 시청에서 ‘인천시, 3차원디지털 가상도시 구축사업’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12일 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막대한 사회적 비용으로 이어지는 행정미스매치를 최소화하기 위해 모든 도시구조물 설치를 위한 기획단계에서부터 상시 시뮬레이션 할 수 있도록 정밀한 도시정보를 구축하고 GIS 디지털 트윈기술이 적용된다.

먼저, 도시계획, 건축심의, 경관심의, 도시재생사업, 토목공사 등에서 활용 가능한 디지털 도시모델을 구축해 도시의 구조물이 변경되기 전에 시뮬레이션을 통해 영향분석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수도권기상청과 협업을 통해 도심내 바람길을 시각화하는 바람길 시뮬레이션 체계도 구축한다.

시는 지금까지 유지해 오던 데이터시각화, 항공사진 서비스 등 행정지도서비스를 2차원 평면지도에서 3차원 입체지도로 전환하고 현실세계의 더 많은 데이터를 디지털로 시각화 할 수 있는 미래형 도시운영체계로 전환한다.

지난 해 시와-KISTI(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가 업무협약을 맺고 추진 중인 4대 도시문제해결 솔루션 풍수해(침수), 교통문제(혼잡 해결, 대중교통 편의 증대), 지진(피해 분석·예측), 미세먼지 저감 의사결정체계 등은 도시정보가 정밀하고 정확할수록 예측과 예방이 더 효율적이다.

김광용 기획조정실장은 “시민이 더 안전하고, 건강하고, 편리하도록 촘촘하고 정밀한 도시정보를 활용해 입체적인 도시운영체계를 마련해서 점점 복잡해지는 도시를 예측 가능한 스마트 도시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