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보건소, 정신응급대응 협의체 구성
상태바
아산보건소, 정신응급대응 협의체 구성
  • 최남일
  • 승인 2019.07.12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아산시 제공.
충남 아산시 제공.

[아산=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충남 아산시보건소가 11일 정신응급대응 협의체를 구성하고 정신건강 안정망 강화 현안논의를 가졌다.

시는 최근 치료를 중단한 조현병 환자 등의 범죄로부터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아산경찰서, 아산소방서, 아산병원, 아람메디컬병원, 열린성애병원, 마음앤정신의학과의원가 참여하는 ‘정신응급 대응 협의체’를 구성했다.

이날 회의는 야간 및 휴일 당직 정신의료기관의 지정을 위한 인건비 재정지원 방안, 자·타해 위험이 우려되는 환자의 이송 시 경찰 대동 협조, 구급대원 및 경찰 대상 정신질환 전문교육 도입 등의 필요성이 강조됐다.

보건소 관계자는 “협의체 회의의 정기적인 운영을 통해 매뉴얼 점검 및 문제점을 개선해 지역사회 정신건강 안전망을 강화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