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文, 對日 강경발언 자제 촉구...차분함 유지해야"
상태바
나경원 "文, 對日 강경발언 자제 촉구...차분함 유지해야"
  • 최석구
  • 승인 2019.07.16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사진=자유한국당 제공)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사진=자유한국당 제공)

[동양뉴스] 최석구 기자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6일 문재인 대통령의 일본 통상 보복 조치와 관련해 "거친 설전과 치열한 다툼을 외교라인 또는 각 부처라인에 전적으로 맡기고 대통령은 차분함을 유지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문 대통령이 직접 강 대 강 대치로 끌고 가는 것은 일본 정부 입장에서 오히려 꽃놀이패가 될 수 있다"며 "이와 같은 대응이 정권의 정신승리에 도움이 될지 모르겠으나 사태해결에서는 요원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정치적, 외교적 해법을 마련하고 협상력을 가져가기 위해 문 대통령은 최대한 대일 강경 발언을 자제해야 한다"며 "진지한 제안으로 외교적 해결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