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풍수해보험 가입 당부
상태바
울산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풍수해보험 가입 당부
  • 정봉안
  • 승인 2019.07.16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동양뉴스] 정봉안 기자=울산시는 집중호우, 태풍, 강풍 등 여름철 자연재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풍수해보험 가입 권장에 나섰다.

풍수해보험은 행안부가 관장하고 5개 민영 보험사가 운영하는 정책보험으로, 시와 행안부가 보험료 일부를 보조해 태풍과 홍수, 대설, 지진 등 예기치 못한 자연재난에 시민이 대처할 수 있도록 돕는 선진국형 재난관리제도다.

가입 대상 시설물은 주택(단독·공동, 동산 포함)과 온실(비닐하우스 포함) 등이다.

16일 시에 따르면, 보험료 지원은 일반가입자의 경우 전체 보험료의 52.5~92%를 정부에서 지원하고 기초생활수급자는 86.2~92%, 차상위 계층은 75~92%, 소상공인은 34%를 행안부와 시(구, 군)가 지원한다.

가입 문의는 거주지 관할 구, 군 재난관리부서 또는 가까운 주민센터에 전화하거나 풍수해보험을 판매하는 DB손해보험, 현대해상, 삼성화재,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으로 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민재난안전포털(www.safekorea.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주거 취약계층(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과 재해위험지역 거주자 등 풍수해에 취약한 주민들이 먼저 재난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