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휴가철 대비 낚시어선 안전점검 실시
상태바
경남도, 휴가철 대비 낚시어선 안전점검 실시
  • 이정태
  • 승인 2019.07.16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경찰-해양교통안전공단-수협 등 유관기관 합동
낚시어선 사고, 불법행위 다발지역 중심 집중 점검
(사진=경남도 제공)
(사진=경남도 제공)

[경남=동양뉴스] 이정태 기자 = 경남도(도지사 김경수)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대비해 바다 낚시객의 안전을 위해 도(시군), 해양경찰, 해양교통안전공단, 수협 등 유관기관 합동으로 낚시어선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낚시어선 점검은 낚시어선 사고 및 불법행위 다발지역을 중심으로 도내 어선 1208척 중 10%에 해당하는 130여 척을 무작위로 선정해 내달 30일까지 불시에 실시할 계획이다.

주요점검 사항은 지난 1일부터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되는 추가 안전설비(AIS, 항해용 레이더, EPIRB)와 구명조끼 관리실태, 출항 전 비상대응요령 게시 및 안내 여부 등이며, 승객 안전과 밀접한 사항에 대해 집중 점검한다.

한편, 지난 1월에는 낚시어선 사고예방 특별 안전점검, 2월~4월에는 국가안전대진단, 3월~5월에는 봄철 어선사고 예방 합동점검, 6월에는 낚시어선 화재예방 특별점검 등 총 4회에 걸쳐 2125척의 어선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한 바 있으며, 어업지도선을 이용한 낚시어선 안전관리 지도 및 홍보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정영권 도 어업진흥과장은 “여름철 안전한 바다낚시가 될 수 있도록 점검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당부한 뒤 “도에서도 낚시어선 안전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안심하고 바다낚시를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