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실천교육 운영
상태바
서귀포시,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실천교육 운영
  • 최도순
  • 승인 2019.07.17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귀포시청 제공)
(사진=서귀포시청 제공)

[제주=동양뉴스] 최도순 기자=제주 서귀포시는 학생 및 어린이, 성인 등 전 시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맞춤형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실천교육을 운영한다.

올 상반기에는 어릴 때부터 환경문제를 이해하고 실천할 수 있게 환경동아리 운영 9개 학교 학생(10회 169명)을 대상으로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실천 이론과 음식물 폐자원을 활용한 체험(퇴비 만들기) 교육을 가졌다.

17일 시에 따르면, 하반기 교육은 음식물쓰레기 발생현황, 쓰레기 줄이기 필요성과 실천방안, 각 가정에서 식품 구매부터 보관, 조리, 배출 단계까지 대상자별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실천 방법들을 소개한다.

시는 교육 대상을 상반기 학생 중심에서 어린이와 성인으로 확대해 이달 말까지 읍·면·동 주민센터와 단체 등을 대상으로 수요조사 및 신청을 받고 있다.

한편, 인구의 증가 및 생활여건 향상 등으로 인한 푸짐한 상차림과 국물 위주의 한식문화로 인한 음식물 쓰레기 발생량(1일)은 생활폐기물 중 18%를 차지(지난 해 기준)하고 있으며, 시의 음식물 쓰레기 발생량(1일)은 2016년 65.4t, 2017년 73.8t으로 증가했다가 지난 해 70.6t으로 다시 감소하고 있다.

강명균 시 생활환경과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대상자별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실천 생활화 등 전 시민 참여와 공감대 확산을 통해 자연스럽게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는 선순환적 구조를 조성할 수 있다”며 “음식물류 폐기물 감량으로 인한 공공처리시설의 처리 부담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