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특정수질유해물질 배출사업장 특별점검 실시
상태바
인천시, 특정수질유해물질 배출사업장 특별점검 실시
  • 김몽식
  • 승인 2019.07.18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동양뉴스] 김몽식 기자=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오는 23일까지 여름철 집중강우 시 환경적 영향이 큰 특정수질유해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해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특정수질유해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한 관리 강화와 사업장 자체 오염물질 저감 노력을 유도하고, 폐수배출업소의 별도 배출허용기준 준수를 유도해 공공폐수처리시설의 안정적 운영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한다.

특정수질유해물질은 잘못 관리될 경우 흡입, 피부접촉, 음용수 포함 등으로 인체에 흡수돼 급성 및 만성질환의 발생 원인이 되므로 물환경보전법에서도 기준을 강화해 적용·관리하고 있다.

18일 시에 따르면, 시-구 합동 10개반 30명으로 점검반을 구성해 방지시설 적정 가동여부, 무허가 배출시설 운영 등을 확인하고, 첨단장비(드론, 열화상카메라)를 동원하는 등 점검방법을 다양화한다.

점검 결과 중점위반사항에 대해 강력한 처분을 실시하고, 경미한 사항에 대해서는 자체 저감 노력을 유도하고 기술 지원에 나선다.

아울러, 공공폐수처리시설은 산업단지 내 폐수배출시설의 폐수를 공동으로 처리하는 시설로 환경부 고시를 통해 별도의 배출허용기준을 적용해 관리하고 있다.

유훈수 수질환경과장은 “이번 특별점검을 통해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안전한 물관리 및 수질오염예방을 위해 드론, 수질감시체계 구축 등 과학적 감시시스템을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