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인구보건복지협회, 인구의 날 기념행사 개최
상태바
경남도-인구보건복지협회, 인구의 날 기념행사 개최
  • 이정태
  • 승인 2019.07.18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남도청 제공)
(사진=경남도청 제공)

[경남=동양뉴스] 이정태 기자=경남도(도지사 김경수)는 18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박성호 행정부지사, 김진부 도의회 부의장, 조우성 인구보건복지협회 경남지회장, 다자녀, 영유아 가족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인구보건복지협회 경남지회와 공동으로 인구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인구의 날’은 저출생과 고령화 문제를 고민하기 위해 2011년 제정된 국가기념일로, 김경수 도지사 취임 이후 저출생·고령사회 선제적 대응을 도정의 우선시책으로 설정하고 지난해부터 인구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도에 따르면, 올해 인구의 날 기념행사는 그동안 일선 현장에서 묵묵히 저출생·고령사회 극복을 위해 노력해왔던 유공자들에게 도지사 표창을 수여했다.

특히 이날 펼쳐진 ‘새로운 세대와 함께 하는 우리의 약속’ 퍼포먼스는 도, 도의회, 인구보건복지협회, 도민들이 다함께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번 행사는 인구의 날 제정 취지를 다시 한번 되새기며 가족들이 함께 참여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참여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그 중에서도 EBS 교육방송 어린이 프로로 큰 사랑을 받아 어린이들의 대통령이라고 불리는 ‘번개맨’과 함께하는 인구의 날 문화행사는 가족단위 관람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밖에도 이웃과 함께 하는 프리마켓, 가족사진 촬영, 출산사업 홍보, 희망나무 메시지 달기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운영했다.

박 행정부지사는 “종전의 국가주도 인식개선 사업과 현금성 위주의 출산장려 정책으로는 미래 인구구조 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해 나갈 수 없다”며 “미래 인구구조 변화에 대한 정확한 예측과 경남도의 생산성을 높여 ‘작지만 강한 경남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경남형 인구정책’을 수립해 오늘 행사에서 도민들께 약속한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경남’ ‘일자리 걱정 없는 경남’ ‘건강하고 활기찬 경남’을 반드시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