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소방, 소방공무원 자살예방 게이트 키퍼 양성 교육 실시
상태바
대구소방, 소방공무원 자살예방 게이트 키퍼 양성 교육 실시
  • 윤용찬
  • 승인 2019.07.18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지난 16일~17일 최일선 현장 활동 소방공무원을 관리하는 부서장 60명을 대상으로 소방공무원 자살예방을 위한 '게이트 키퍼' 양성 교육을 실시했다. (사진=대구시 제공)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지난 16일~17일 최일선 현장 활동 소방공무원을 관리하는 부서장 60명을 대상으로 소방공무원 자살예방을 위한 '게이트 키퍼' 양성 교육을 실시했다. (사진=대구시 제공)

[대구·경북=동양뉴스]윤용찬 기자=대구소방안전본부는 지난 16~17일 최일선 현장 활동 소방공무원을 관리하는 부서장 60명을 대상으로 소방공무원 자살예방을 위한 '게이트키퍼'(Gate-Keeper) 양성 교육을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게이트키퍼'란 자살 위험에 처한 주변인의 신호를 인식해 지속적 관심을 가지고 그들이 적절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자원(기관, 전문가)에 연계하는 사람을 말한다.

이번 '게이트 키퍼' 양성교육은 최일선 현장 활동 소방공무원을 관리하는 부서장들을 대상으로 자살위험 직원을 조기에 발견, 전문기관의 상담과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해 극단적인 선택을 예방하기 위한 대책의 일환으로 실시했다.

특히 보건복지부 산하 중앙자살예방센터 교육 프로그램을 바탕으로 심리학 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생명지킴이 내부 전문 강사를 활용해 그 의미를 더했다.

최근 10년간 소방공무원 자살 인원은 연평균 7.8명이며 같은 기간 순직자는 연평균 5.1명으로 순직 인원보다 더 많으며, 통계청 자료에 의하면 자살률도 10만명당 일반인은 25.6명, 경찰공무원 20.0명인데 비해 소방공무원은 31.2명으로 소방공무원의 자살이 심각함을 알 수 있다.

이는 소방공무원 업무 특성상 참혹하고 충격적인 경험 반복, 긴급한 재난현장 상황판단과 해결과정에서 오는 스트레스의 누적, 교대근무에 따른 야간근무, 출동 대기에 따른 긴장상태 유지, 유해물질 노출 등으로 인해 소방공무원의 정신질환 유병률이 일반인에 비해 외상후스트레스장애(PTSD)가 10.5배, 알콜성 장애 6.6배, 우울증 4.5배, 수면장애 3.7배 등 3~10배 높은 수치에 기인한다고 볼 수 있다.

이지만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최일선 부서장을 우선 '게이트 키퍼'로 양성하고 향후 소방공무원 전체로 확대할 계획"이라며 "소방공무원 정신건강 보호로 시민에게 최상의 소방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