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헌혈추진협의회 실무추진팀 회의 개최
상태바
울산시, 헌혈추진협의회 실무추진팀 회의 개최
  • 정봉안
  • 승인 2019.07.22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동양뉴스] 정봉안 기자=울산시는 22일 오후 3시 1별관 3층 회의실에서 시와 경찰청, 제7765부대, 상공회의소, 울산대학교병원, 대한적십자사 등 8개 기관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절기 혈액 수급 안정화 논의를 위한 ‘울산시 헌혈추진협의회 실무추진팀 회의’를 개최한다.

시에 따르면, 이날 회의는 혈액 수급관리를 위한 협의 기관의 긴밀한 협력체계 방안, 하절기 혈액 수급 안정화 방안 논의, 올해 헌혈 실적 및 보유 현황 보고 등으로 진행된다.

또한, 혈액 수급 안정화 공동 대응 방안 수립과 헌혈 참여를 위한 제도적 지원 방안 마련에 대해서도 논의한다.

시 관계자는 “올해 울산의 헌혈 가능 인원은 상반기 기준 4만5360명으로 지난 해 상반기 4만2753명 대비 6.1% 다소 증가했으나, 하절기를  맞아 헌혈 인구 감소가 우려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헌혈추진협의회를 통한 지속적인 협력체계 유지로 혈액 자급이 가능하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2017년 출범한 ‘울산시 헌혈추진협의회’는 민·관·군 8개 기관으로 구성돼 있으며 매년 반복되는 혈액 수급 불균형에 대해 선제 대응하고 혈액수급 안정화를 위해 공동 협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