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으로 배우는 ‘도로명런닝맨’ 첫 개최
상태바
게임으로 배우는 ‘도로명런닝맨’ 첫 개최
  • 김영만
  • 승인 2019.08.05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도로명주소 안전교육 접목해 개발한 프로그램 내달 시연
도로런닝맨
대전시가 전국 최초로 도로명주소 활용과 재난 안전교육을 접목한 체험형 게임 ‘도로명런닝맨’을 개최한다.(사진=대전시 제공)

[대전=동양뉴스]김영만 기자=대전시는 5일 전국 최초로 도로명주소 활용과 재난 안전교육을 접목한 체험형 게임 ‘도로명런닝맨’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도로명런닝맨은 일상적인 홍보방식을 탈피해 도로명주소를 활용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런닝맨’을 착안해 만들었다.

이는 도로명 시설물(건물번호판, 도로명판 등)과 사물주소(조형물, 옥외대피소 등)를 직접 찾아가서 도로명주소의 수학·과학의 원리 등 주어진 미션을 해결하는 게임방식으로 도로명주소뿐만 아니라 재난발생에 대비 구조(대피)시설을 찾아보는 미션과 재난안전교육까지 포함하고 있다.

이 게임은 올 상반기 대덕구 목상초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게임으로 배우는 체험형 안전교육 연구수업’을 통해 형식적인 시청각 교육이 아닌 스포츠와 런닝맨을 결합한 체험교육을 실시해 유익하고 재미있다는 반응을 얻었다.

또한, 교육청 주관 '제4회 대한민국 어린이 놀이한마당'에서도 도로명런닝맨을 학생과 학부모에 소개한 바 있다.

대전시는 다음달 초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주소기반 혁신성장산업 컨퍼런스’ 행사와 오는 10월에 개최되는 ‘제4회 Safe 대전 안전체험 한마당’에서 도로명런닝맨을 시연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대전시와 5개 자치구가 협력해 도로명런닝맨 운영요원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앞으로 교육청과 협의해 도로명주소와 안전교육을 접목한 도로명런닝맨 게임을 학생 중심으로 활성화 할 계획이다.

장시덕 시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앞으로 도로명런닝맨 운영이 활성화 되어 시민들이 도로명 주소에 담겨있는 과학과 수학의 원리를 알고 지리적 위치 이해와 재난재해에 대한 대처 방법이 잘 전달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