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농기원, 여름철 진드기 매개감염병 주의 당부
상태바
경남농기원, 여름철 진드기 매개감염병 주의 당부
  • 이정태
  • 승인 2019.08.05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동양뉴스] 이정태 기자=경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은 여름철 농작업 활동 시 발생하기 쉬운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진드기 매개감염병은 현재 예방 백신과 표적 치료제는 없으나, 예방수칙을 통해 충분히 예방 가능하고 조기진단으로 치료효과를 높일 수 있는 병이다.

5일 농기원에 따르면, 질병관리본부, 시군보건소 및 시군농업기술센터와의 협력을 통해 농업현장에서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교육을 강화하고 있다.

농업인은 일상복과 작업복을 구분하여 입되, 작업복 착용 시 소매는 단단히 여미고 바지는 양말 안으로 집어넣어 피부에 노출되는 것을 차단해야 한다.

또한, 농작업 후 입었던 옷은 바로 세탁하고 샤워를 즉시 하도록 하며, 농작업 및 야외 활동 시 풀밭 위에 옷을 벗어두거나 눕지 않아야 한다.

앉을 때는 반드시 돗자리를 이용, 사용한 돗자리는 세척하여 햇볕에 말려야 하고, 풀밭에서 용변을 보지 말아야 하며 진드기 기피제 사용 시 성분과 사용방법 등을 명확히 숙지하도록 한다.

농기원 관계자는 “야외활동 시 피부 노출을 최소화 하고 야외 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 의료기관을 방문해 조기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