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경남도지사,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대비 특별지시
상태바
김경수 경남도지사,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대비 특별지시
  • 이정태
  • 승인 2019.08.06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동양뉴스] 이정태 기자=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빠른 속도로 북상함에 따라 태풍 대비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특별 지시했다.

김 지사는 공사장과 시설물 등을 점검해 호우와 강풍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필요 시 여름 피서객이 많이 찾는 산간계곡과 해수욕장의 출입통제 등 단 한 건의 인명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할 것을 주문했다.

6일 도에 따르면, 재난안전건설본부는 현수막·간판·고물 등 낙하위험요인 사전정비 및 건설공사장 구조물 안전조치를 실시하고, 배수펌프장 작동여부 사전점검 등을 통해 배수펌프 작동 불능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했다.

또한, 산간 계곡, 해수욕장 등을 출입통제하는 동시에 비상 시 대피하지 못한 피서객은 안전지대로 이동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언론, 긴급재난문자, 예·경보시스템 등을 활용한 주민행동요령 및 기상 상황 주민홍보 등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한편,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는 소형 태풍이지만, 태풍이 남해안으로 상륙할 것으로 예상됨으로 경남지역의 해안가 저지대는 태풍과 만조가 겹치면 침수피해가 커 질수 있으므로 각별한 대비가 필요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