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문수테니스장 교체 공사 준공
상태바
울산시, 문수테니스장 교체 공사 준공
  • 정봉안
  • 승인 2019.08.07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니스장(사진=울산시 제공)
테니스장(사진=울산시 제공)

[울산=동양뉴스] 정봉안 기자=울산시는 지난 3월 사업비 12억 원을 들여 문수테니스장의 기존 클레이코트 10개 면을 하드코트로 교체하는 공사를 준공했다.

울산문수테니스장은 전체 22면(클레이코트 10면, 하드코트 12면)으로 지난 2005년 개장 이후 연간 11만3112명(지난해 기준)이 이용하는 시설로 자리매김해 왔으나, 시설물 노후와 경기장 바닥 패임 현상 등으로 인해 이용객들의 불편이 컸다.

7일 시에 따르면, 클레이코트보다 하드코트는 시간의 경과에 따른 경기장 변형이 작고, 유지관리가 용이하며, 유지비 또한 적게 든다.

이용객 측면에서는 비산먼지가 적고, 시각적으로 보기 편한 파란색 바닥 면으로 인해 경기력 향상에도 도움을 준다.

아울러, 올해 말까지 나머지 노후 하드코트(12면) 보수공사도 완료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국민체육진흥공단의 국비 5억10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했으며, 시비 예산이 확보되는 대로 사업을 진행한다.

시 관계자는 “노후 하드코트 정비가 완료되면, 2021년 전국체전에 대비한 경기장 설비가 완비됨과 동시에 경기장 이용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안정성 확보를 통해 더욱 쾌적한 경기시설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