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시, 유해야생동물 피해 예방 '총력'
상태바
삼척시, 유해야생동물 피해 예방 '총력'
  • 서다민
  • 승인 2019.08.10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척시청 전경(사진=삼척시청 제공)
삼척시청 전경(사진=삼척시청 제공)

[강원=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강원 삼척시가 올해 유해야생동물로 인한 인명 및 농작물 피해를 저감·예방하기 위해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 사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10일 시에 따르면 현재까지 야생동물 피해예방사업으로 153개 농가에 철선울타리, 전기울타리 등 2억6398만1000원의 설치비를 지원했으며, 마을단위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치사업을 시행해 원덕·가곡·신기·성내 등 4개 마을에 농경지 주변 철선울타리 2221미터를 설치했다.

아울러, 지난 6월부터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 30명을 권역별로 운영해 현재까지 멧돼지 181마리와 고라니 628마리 등 총 809마리의 유해야생동물을 포획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유해야생동물 개체수 조절과 피해방지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사전에 차단하고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