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주민세 균등분 17억원 부과
상태바
세종시, 주민세 균등분 17억원 부과
  • 김영만
  • 승인 2019.08.12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대주·개인사업자·법인사업자 대상
전년比 3억원 증가

[세종=동양뉴스]김영만 기자=세종시는 올해 주민세(균등분) 17억 원을 부과했다고 12일 밝혔다.

주민세 균등분은 매년 7월 1일 지역내 주소를 둔 개인(세대주), 사업소를 두고 있는 개인사업자, 사업소를 둔 법인에 사업장별로 부과된다.

특히 개인사업자는 전년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액(면세사업자의 경우 소득세법에 따른 총수입금액)이 4800만 원 이상인 사업자에게 부과된다.

납부할 세액은 개인 세대주 7700원, 개인사업자 5만5000원으로 균등 부과되며, 법인은 자본금과 종업원 수에 따라 5만5000원에서 55만 원까지 차등 부과된다.

올해 세종시 주민세 균등분 부과금액은 개인세대주 9억1000만 원, 개인사업자 3억9000만 원, 법인사업자 4억 원 등 모두 17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3억 원(18%)이 증가했다.

주요 요인은 인구유입에 따른 세대수 증가, 개인 및 법인사업자의 증가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올해부터는 과세기준일이 7월 1일로 변경됐고, 30세 미만 미혼 세대주는 부모가 주민세 납세의무자인 경우 과세대상에서 제외된다.

주민세 균등분의 납부기한은 오는 31일까지이며, 납부기한을 넘기면 3%의 가산금이 추가로 부과된다.

납부방법은 전국 금융기관에 방문해 납부하거나 고지서가 없더라도 은행 자동입출금기(CD·ATM)에서 통장·현금카드·신용카드 등으로 납부 가능하며 ARS납부, 가상계좌이체, 위택스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납부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주민세는 마을자치사업에 전액 환원돼 마을 숙원사항 해소, 마을자치 활성화 등에 쓰인다”며 시민들의 납기 내 납부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