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8대 전략산업’ 연구개발 본격 지원
상태바
천안시 ‘8대 전략산업’ 연구개발 본격 지원
  • 최남일
  • 승인 2019.08.12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충남 천안시가 신성장 동력을 찾는 기업을 발굴하고 기업의 사업화를 촉진하는 ‘천안실현기술(Enabling-Tech) 개발사업’의 첫발을 내디뎠다.

시는 오는 30일까지 적용기술 탐색의 어려움이 있는 기업과 유망기술을 사업화할 수 있는 대학 또는 연구기관 등을 대상으로 실현기술 수요조사를 실시한다.

실현기술개발사업은 부품·소재산업 등 지역의 8대 전략산업 분야에 대한 기업의 기술 수요에 기반한 실용화 기술 연구개발을 지원해 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미래 신성장동력을 발굴·육성하고자 추진된다.

시는 앞으로 4년간 총 12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지역 대표 중소·중견 기업 30개사를 선정해 실현기술을 발굴하고 사업연계형 연구개발을 지원할 방침이다.

사업 분야는 나노소재, 반도체, 의료장비, 스마트기계, 바이오, 디스플레이, 이차전지, 자동차 부품 등의 천안시 8대 전략산업이다.

특히 소재 또는 부품 산업 중 일본 의존도가 높은 기술에 대해 사업의 우선권이 부여된다.

소재부품산업의 국산화를 선도하는 과학 산업도시를 조성한다는게 천안시의 계획이다.

시는 올해 사업 첫해에는 8개 산학연 컨소시엄의 실현기술을 최종 선정해 예산의 범위 내에서 과제당 2년 동안 최대 4억 원을 지원한다.

이번 수요조사를 통해 발굴한 기업의 수요와 관내 대학 또는 공공연구기관의 기술을 전문기관이 매치시켜 컨설팅을 받도록 하고, 현장실사를 실시해 16개 컨소시엄을 선정한다.

이후에는 16개 컨소시엄을 대상으로 실현기술 개발에 참가할 컨소시엄을 신청받아 내년 1월 최종 8개 컨소시엄을 선정해 사업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또 기업과 대학 또는 연구원과 공동 연구개발 추진 시 석·박사 연구인력 교환프로그램을 적용해 기술개발 노하우 전수는 물론 과제 종료 후 취업에 연계한다는 계획이다.

사업 참가 신청대상은 천안에 본사, 연구원 또는 생산시설이 위치한 기업, 업종의 다각화 또는 신사업 분야 진출예정인 기업 또 상용화 연구 후 즉시 제품화가 가능한 사업기술을 보유한 기술 또는 이전을 희망하는 기업이다.

실현기술 개발사업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천안시 누리집 고시·공고란을 참고하거나 전화(041-521-5591)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