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19 지역사회 건강조사' 실시
상태바
울산시 '2019 지역사회 건강조사' 실시
  • 이광복
  • 승인 2019.08.14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동양뉴스] 이광복 기자=울산시는 오는 16일~10월 31일까지 만 19세 이상 주민 4548명을 대상으로 ‘2019년 지역사회 건강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조사는 보건소별로 공개모집을 통해 선발된 조사원이 직접 가구를 방문해 전자조사표(CAPI)가 탑재된 노트북을 이용해 1대1 면접 조사로 이루어진다.

14일 시에 따르면, 주요 조사 내용은 전문가 및 관계기관 회의와 지역별 수요도 조사를 거쳐 확정된 주민의 건강상태, 유병상태, 건강생활습관, 의료이용, 삶의 질, 사회경제적 상태 등이다.

수집된 모든 정보는 건강통계 목적 외에는 사용되지 않으며, 개인정보 보호법에 의거해 철저하게 비밀이 보장된다.

조사 항목은 총 21개 영역 231개 문항(지역선택문항 20개)으로 건강행태(흡연, 음주, 신체활동, 식생활 등) 및 만성질환 이환(고혈압, 당뇨병 등), 손상, 삶의 질, 의료이용 등으로 구성돼 있다.

지역 선택 문항(20개)은 지역사회 운동프로그램 참여, 비만 및 체중조절, 개인위생, 연간 평균 혈압·혈당 측정횟수 등 시 고유의 건강에 대한 기초정보로 선정됐다.

시는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구-군별 지역실정에 맞는 보건사업을 기획하고 평가하는 근거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법정조사가 원활히 실시될 수 있도록 상시적인 지원체계를 운영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지역사회 건강조사가 조사원 방문 등에 따른 불편함이 있을 수 있으나 시민들의 건강을 증진하는 정책의 수립과 활동에 필요한 소중한 기초자료로 활용되는 만큼 시민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100세 시대를 맞아 건강수명 유지를 위해 금연과 절주, 규칙적인 걷기 등 건강생활실천과 정기 건강검진 등을 당부 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